風水

풍수란 우리인간이 오랜세월을 지내오면서 터득한 대 자연의 이치를 통하여, 생기가 모인 길제이 터를 잡아서 우리 인생에 행복과 번영을 추구함과 아울러 조상의 영혼을 편안하게 모시는 데 근간을 두고 있다. 중수지리는 생자의 주거인 양택과 사자의 유택인 음택으로 구분하고 있다.
양택은 우리 인간이 모체에 잉태되면서부터 죽는 순간까지 주어진 자연환경의 선악을 분별하여 명당길지에 주거를 마련하고 살면서건강장수를 누릴 수 있는 보금자리를 의미하며 음택은 인간이 지상에 태어나 삶을 다한 후 천지 자연의 생기가 응축된 결응지에 유택을 마련하여 우해를 편히 모심으로써 후손에게 건강과 부귀를 누리며 사외에 기여하는 인물이 되도록 하는데 그 뜼이 있다 할 수 있다.
즉 양택인 주거지는 산수풍화의 양기가 취기된 곳에다 집을 짓고 따뜻하고 편안한 보금자리를 만들어서 가족의 화목과 건강으로 행복을 추구하는 것이며 음택인 묘지는 조상의 시신을 길한 곳에 모시어 편히 쉬도록 효를 다함으로써 그 자손은 돌아가신 조상의 선성의 기를 받아 건강과 무병장소로 사회에 일익을 기여함을 추구하는 것이 바탕이다.


기는 올라가면 구름이 되고 내뿜으면 바람이 되며 땅에 떨어지면 비가 되고 지하에 돌아다느면 생기가 된다.
끼는 천지인을 비롯한 만물의 생존 존재 운동의 근원적 법칙이고 원천이다.따라서 지하로 흐르는 취기처를 찾아서 동조적 동기감응을 얻고자 하는 사상이 풍수사상이고 기학이다.


風水의 基本

모든 혈장은 산에너지인 지기와 물에너지의 수기의 흐름과 바람에너지의 공기의 내왕과 태양에너지 천기의 조량과 방위 에너지의 특성의 합치를 기본으로 한다.
♣ 산
산은 혈장의 과실이 조인이 되고 그 혈장은보호하면서 태조산에서 주산에 이르는 연분들이 장원하고 아름답고 수, 화, 풍의 동조에너지의 생성적 연분을 갖추고서 기복굴곡의 생기를 얻으면 길산이다.
♣ 수
수는 천기와 지기와 조화작용으로 지기에너지를 보호하며 용맥과 혈장에 생명에너지를 보완생육하면서 혈장의 조연분적 작용이다.
♣ 풍
바람은 천기와 지기의 변화에 의한 발현으로 지기의 순환조절로 생기적 동조작용으로 혈장에너지를 보완하나 태과하면 용맥과 혈장을 파괴 또는 산기나 설기도 시킨다.
♣ 화
화는 천체에너지의 주된 태양과 십이항성의 합성체로서 지기의 보온과 화기의 응기량은 사계절의 변역방향작용에 따라 거의 일정하며 변화량도 고정되어 있으므로 주인연인 혈장에는 조연분의 작용을 한다.
♣ 방위
방위는 혈장을 만들기 위한 용맥과 보호가(산수풍화)에 의하여 결정되어 있으나 혈장에너지를 안정되게 맺어주고 거의 웅축으로 자연의 법칙과 질서를 터득하여 땅속을 흐르는 지기와 생왕방을 찾아서 피흉취길로 자연의 음덕을 얻어보자는 천지인 동기동근사상에서 합치점을 찾고자 하는 이론이다. 따라서 혈장의 조건이 구비되지 않은 방위와 분금은 인위적으로 아무리 돌려놓아도 소용없는 것이다.



陰澤과 陽澤

♣ 음택
음택은 천리행룡이 일석지지라고 해서 장원하게 내려오는 용맥에 취기되어 있는 혈처에 돌아사긴 부모조상의 유골을 모시어 사신을 편히 쉬게 함으로써 종성인자에 동기감을을 받고자 하는데 그 뜼이 있다.
즉 같은'씨앗을 한날 한시에 심어도 지질에 따라서 성장과 결실은 천차만별의 결과로 나타날 수 있다.
따라서 길산길수의 장풍이 잘 되어야 하고 혈장에는 생기가 응축되어야 하며 입수, 전순, 청룡백호등 사사가 잘 짜여져야 되고 국세는 배면없이 조공하는 상으로 아름다워야 하며 내룡과 득수, 파고도 아름다워야 길상이다.
♣ 양택
생존자의 주거지로서 생활을 영위할 환경으로 자연이 주어진 산, 수, 풍, 화의 취기된 곳이 좋다.
양택은 음택과는 달리 지기보다는 주산이 잘 감싸안아 주면서 일조량이 많아 온난하고 장풍득수가 잘 되며 주변환겨엥 중점을 두어야 한다. 야세는 넓고 풍우를 잘 받아야 편하고 무병장수를 이룰 수 가 있다.


위로
Copyright (C).by 함안 조씨 절도사공파, 첨정공파 염수재 All Rights, Reserved.